고창현 목사는
한국에서 고등학교 1학년을 마치고 도미해서 고등학교와 대학교, 대학원 때 까지 미국에서 공부한 1.5세 목사이다. 믿음의 가정에서 태어나 중학교 때 예수 그리스도와의 인격적인 만남을 갖고 그 후 미국 유학 중 하나님으로부터 소명을 받아 목회자의 길을 걷게 되었다.


고창현 목사는 Eastman School of Music에서 성악(B. M.)을, Princeton Theological Seminary와 Gordon-Conwell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 석사(M. Div)를 공부한 후, 미국장로교 동부한미노회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다. 그는 미국에 있는 동안 주로 동부에서 전도사와 교육목사로 다수의 이민교회 목회를 경험했으며, 2007년 10월부터 2015년까지는 한국 지구촌 교회(원로목사 이동원)에서 장년교구사역과 젊은이목장(대학/청년) 센터장으로 다양한 연령층의 사역을 감당했다.


2016년 1월부터 토랜스제일장로교회의 담임목사로 부임한 고창현 목사는 본 교회가 복음 중심적인 건강한 교회, 예배 중심적인 거룩한 교회로 세워져 사우스 베이와 남가주 지역 전체에 하나님의 살아 역사하심을 드러내는 '교회다운 교회'가 되기를 소망하며 목회하고 있다.